배너
성소수자 vs 페미니스트 경쟁구도는 ‘없다’
[잇을의 젠더 프리즘] 젠더이분법에 저항하는 페미니즘
메인사진
사실 가장 나쁜 것은 우리가 함께 말할 수 없다는 바로 그 프레임이다. 성소수자 vs 페미니스트 구도는 성소수자와 페미니스트를 단일하고 납작하게 가정한 뒤, 성소수자 정치와 페미니스트 정치의 열린 관계를 대립 구도로 보이게 한다. ... / 잇을
우리에게 ‘생존’은 너무 비싼 일이다
[나의 알바노동기] 살아남아라, 김영교!
메인사진
“턱 좀 깎아주세요. 눈을 키워주세요! 잡티 없애주세요!” 이것이 정말 페미니스트의 입에서 나올 수 있는 말인가. 그럭저럭 팔릴 만한 얼굴을 만들고 나서야 절망적인 요구들을 멈춘다. 저 얼굴은 내가 아니지만, 나를 먹여 살리는 얼굴 ... / 김영교
‘남자직업, 여자직업’ 고정관념을 깨라
일터에서 ‘젠더를 뭉갠’ 다섯 명의 언니들
메인사진
김하나씨는 자신이 직접 자동차 정비 일을 하면서 여태까지 “여자는 더러운 일 하면 안 돼, 무거운 것 들면 안 돼”와 같이 사회가 만들어 놓은 여자에 대한 이미지가 깨졌다고 한다. 막상 해보니까 “왜 안 돼지?”라는 생각이 들었다는 ... / 나랑
왕자는 필요없어, 우리가 서로 도울 거야
<남순아의 젠더 프리즘> 예쁘지 않아도 괜찮아
메인사진
나는 다른 여성들에 대한 신뢰감을 더 갖게 되었고, 나도 다른 여성들을 돕고 싶다고 생각했다. 이런 감정은 남성에게 선택받기 위해 여자들과 경쟁하고 비교하면서 살았을 때는 경험해본 적 없는 강력한 사회적 소속감을 주었다. ... / 남순아
‘여성혐오’가 없는 세상은 어떤 모습일까
<영화로 읽는 페미니즘> 안토니아스 라인
메인사진
영화는 가부장적인 결혼 제도를 벗어난 여성들이 얼마나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지, 또 얼마나 창조적으로 사랑하며 살아갈 수 있는지를 보여준다. 그리고 그것이 충분히 현실 가능하다는 것을 오랜 시차를 넘어서 지금, 우리들에게 선물 ... / 지아(知我)
‘혐오정치는 안 돼’ 핀란드 정치에 주목하라
여성주의당 지방의회 진출, 정치권의 인종주의 논란 확산
메인사진
지난 4월 9일, 핀란드에서 지방선거가 치러졌다. 선거 결과 여성주의당이 헬싱키 지방의회에서 의석을 얻었다. 당이 법무부에 공식 등록된 것은 올해 1월로, 겨우 3개월 만에 이룬 성과다. 출범일 기준으로 창당 10개월 만에 의회 진출을 ... / 박강성주
마마무는 즐겁다
퀴어문화축제에서 마마무를 볼 날이 올까?
메인사진
타이틀 “나로 말할 것 같으면”을 두고 ‘큐티 허세’라 부르는 것은 기획사의 홍보인지 방송국 담당 작가의 수작인지 모르겠으나, 내가 보기에 이번 타이틀곡은 ‘이렇게 입으면 기분이 조크든요’ 버전의 퍼포먼스다. 이런 퍼포먼스의 ... / mossi
배너
“일상이 덕질 아닌가요” 후조시 K님을 만나다
후조시 문화연구기획 <후조시, 상냥하게 가르쳐 줘> 4화 / 요오드, 비이커
‘쿠션언어’와 눈웃음으로 나를 지우던 시간
[나의 알바노동기] 일터에서 쭈그러드는 낯선 내 모습 / 홍순영
내 삶이 ‘성기’에 의해 결정되나요?
<혜원의 젠더 프리즘> 트랜스 섹슈얼리티 / 혜원
성(性) ‘가장 일상적인 수탈’을 증언한 여성들
<아주 작은 차이 그 엄청난 결과> 릴레이 서평② / 쥬리
“여성의 욕망을 응원합니다”
<거침없는 2030 여성들의 인생 프로젝트> 웹툰 작가 민서영 / 강예원
민주주의와 여성혐오는 함께 갈 수 없다
[이가현의 젠더 프리즘] 탁현민 퇴출을 요구하며 / 이가현
부모 지원을 받는 사람만 꿈을 좇을 수 있나
[나의 알바노동기] ‘생계형 알바’ 인생의 기로에서 / 박경란
우리가 꿈꾸는 일을 멈추지 않는다면…
영화 <꿈의 제인> / 케이
머리 짧은 여자 아주의 지멋대로
엄마의 홀로서기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배낭여행을 하는 이유
메인사진
“너 유 좋아해?” 그가 “응”이라고 답한다. “왜?” “그녀는 특별하니까.” 두 사람은 마치 영화를 본 듯이 설 ... / 헤이유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간호사들을 위한 셀프 디펜스
메인사진
수업을 요청한 간호사들이 경험하는 위험 상황은 주로 환자와 보호자에게 ‘잡히는’ 것이었다. 흔히 손목과 주머 ... / 최하란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마당 예찬
메인사진
이 집에서 산지 9년째이지만 여전히 마당은 낯선 세계이고 설레는 공간이다. 잠 안 오는 밤 뒤척이다가 불현듯 ‘ ... / 김혜련
반다의 질병 관통기
‘의료’에 대한 가치관을 형성해가자
메인사진
나는 환자들이 ‘의사가 전문가인데 가장 잘 알겠지’라며, 무조건 의사의 말에 의존하는 게 반드시 좋은 선택은 ... / 반다
블럭의 팝 페미니즘
동성결혼 법제화를 지지한 대만의 팝 스타들
메인사진
2007년 대만 프라이드 퍼레이드의 주제가는 채의림의 노래 “Bravo Lover”였다. 그는 ‘모두 같은 사랑을 하고 있 ... / 블럭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
일다소식
[뉴스레터] 왕자는 필요없어, 우리가 서로
[뉴스레터] 성(性) ‘가장 일상적인 수탈
일다 독자위원회 2017년 6월 모니터링 모
[뉴스레터] “여성의 욕망을 응원합니다
[뉴스레터] 무상급식은 되는데 무상생리대
[뉴스레터] ‘오빠가 허락하지 않은 페미
배너
섹션별 주요뉴스

le

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