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박진성 시인 관련 기사 정정보도

일다 | 기사입력 2017/09/22 [22:47]

[바로잡습니다] 박진성 시인 관련 기사 정정보도

일다 | 입력 : 2017/09/22 [22:47]

본지가 2016년 11월 7일 보도한 『문화예술계 성폭력…기록하고 기억해야 하는 이유』 제하의 기사에서. ‘미성년자 문하생 대상 성추행’ 부분은 박진성 시인과 관련이 없어 일부 정정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전마머꼬 2018/07/23 [12:07] 수정 | 삭제
  • 사과를 해야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