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너와나 2009/04/07 [11:04]

    수정 삭제

    나를 본다.
    글을 읽으면서 맨 마지막 "안전밸트"라는 말에 울컥하네요
    나에게도 나를 안전하게 지켜줄 안전밸트가 있고 나 또한 지켜주어야 할 안전밸트가 있어요 나를 좀더 솔직하게 들여다 보는것이 내가 건강해지는 한걸음 나감이라 생각이 듭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