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2009/12/07 [01:12]

    수정 삭제

    현지에서 학생신분의 베트남여성이 느꼈을 감정이 순화되어서 전달되네요...
    한국에 와서 베트남신부 광고를 보면 불쾌한 느낌이 클 것 같아요.
    국제연애결혼과 국제중매결혼의 커다란 차이에 대해서(결혼자체도 힘들고 국제결혼은 더 힘들텐데 서로 잘 모르는 사이에 말도 안통하는 사이에 결혼해서 상대방나라에서 정착한다는 건..........)생각해보게 되는군요.
  • 2010/07/28 [15:07]

    수정 삭제

    그냥 화내도 되는데 ㅠㅠ
    왜 우리 여자들은 배려해주는 버릇이 있는 걸까. 참.........
  • BILBO 2018/02/20 [18:02]

    수정 삭제

    그 잘난 한국영사관에 대해 한마디 하고자합니다.. 뭔 베트남여성들 한국한번 방문할려면 그렇게 VISA를 까다롭게 주는지.. 특히, 결혼을 해야 VISA를 주는 이 썩은제도부터 없앱시다..!! 저는 돈써서 결혼하고 VISA만들려면 할수 있지만, 베트남여성이라고 해서 차별하지 않고 한국에 3-4일이라도 방문하여 부모님께 최소한 얼굴이라도 보여드리고 결혼을 하려고 합니다.. 이런 정상적인 국제결혼 방법을 아애 영사관에서 막아놓았기 때문에 그많은 매매혼 문제가 발생한다고 생각은 못하시는지요? VISA하나 안만들고 사전수속 전혀없이 싱가폴 에어라인 티켓만 끊으니 싱가폴에 무사히 입국 출국 되었습니다.. 한국이 그렇게 싱가폴보다 몇배나 잘사는 나라인지요? 썩어빠진 영사관의 정책을 고치지 않는 이상 한국으로 중매결혼 및 그 부작용은 없어지지 않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