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mano 2010/09/30 [11:09]

    수정 삭제

    말이 좋아 국제 결혼이지.. 사실상 인신매매다.

    "결혼이주여성은 국적 취득을 위한 2년간의 유예기간 동안 모든 신분이 남편에게 달려 있다"
    -> 이런 제도가 왜 생겼을까...
  • 미소~ 2010/09/30 [20:09]

    수정 삭제

    국제결혼중개업체가 무분별하게 연결해주는 것도 문제지만 어떻게 하여서라도 한국 입국에만 목적이있는 여성들이 있는 한 문제는 계속 이어질것이다.
    사랑없이 돈으로 연결되어 맺어진 관계이다보니 서로가 서로를 신뢰할 수 없기에 기본적권리를 누릴 수도없다.
  • 미니꽃i 2010/10/02 [16:10]

    수정 삭제

    사는게 어려워 국제결혼을 택해 그나마 나은 한국으로 시집와서 기댈대라곤 남편밖에 없는데
    오히려 그남편이 폭력을 행사하고 심지어 죽이기까지 하는 안타까운 뉴스들이 자주 나옵니다
    돈만 벌면되는 결혼중매업체는 그저 돈만 벌기위해서 어떻게든 결혼시키려고 거짓정보를 흘려서 이주여성들을 속여서 결혼하게만들고 있습니다 국제결혼 중개업체서는 배우자 신상자료를 사실되고 구체적이게 제출해야하는 법을만들어서 다시는 이런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 별똥별 2010/10/04 [01:10]

    수정 삭제

    어떤 사람인지 조차 알아볼 시간 없이 결혼하고 살다 보니 이런 안타까운 사건들이 많이 일어나는 것 같습니다. 또한 가부장제도의 잘못된 풍습도 이런 안타까운 사건에 한 몫한 것 같습니다. 이주여성의 문제도 가정폭력의 문제도 이제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국가의 문제입니다. 국가 차원에서 조속히 법 제정을 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