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두목 2011/11/07 [06:11]

    수정 삭제

    아이같은 동심의 소유자와 요리 연구가(장난가?)의 냉장고 비우기. '그냥' '생겨먹은 대로' 산다는 것이 참 편안하게 와닿습니다. 고양이들의 체념한 듯한 표정도 재미있고요.
    벌써 일년 반이나 지났나요? 당분간 연재를 보지 못한다니 아쉽습니다. 월요일의 즐거움이었는데 말이죠. 푹 쉬고 얼른 돌아오세요. 기다리겠습니다. 그 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 밤나무집 2011/11/07 [13:11]

    수정 삭제

    그동안 월요일이 기다려지는 이유였는데 아쉽네요..
    충전 만땅 하셔서 다시 뵐 수 있길 바랄게요~~
  • 미래 2011/11/07 [13:11]

    수정 삭제

    농촌의 현실을 알수 있었는데 정말 아쉽네요. 언제 또 농촌과 관련된 만화가 나올지...
  • 헉0 2011/11/08 [15:11]

    수정 삭제

    세상에 이런 일이 ㅠㅠ 재밌었는데... 그냥 책이나 사야겠네요 ㅠ ㅠ
  • 헉0 2011/11/08 [15:11]

    수정 삭제

    아니 책이야 원래 사려던거지만... 음..
  • 사울레 2011/11/08 [22:11]

    수정 삭제

    벌써 일 년 반이었군요. 긴 시간 꼬박꼬박 수고 많으셨습니다. 두 분과 두 냥이 덕분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 이른비 2011/11/08 [23:11]

    수정 삭제

    매주 월요일 전원일기 만나는 즐거움이 있었는데, 일년 반이나 되었는지 몰랐어요.
    좋은 만화 그려주셔서 고맙습니다. 푹 쉬시고 충전 가득하셔서 돌아오세요.
    책 사서 읽으면서 기다리고 있을께요. ^^
  • 감사 2011/11/09 [14:11]

    수정 삭제

    그간 잘 봤습니다. 다음 작품도 기대합니다. 고맙습니다. ^^
  • 물방울 2011/11/09 [18:11]

    수정 삭제

    마지막 두 장면, 인물들의 표정변화가 참 귀엽습니다.
    월요일이 많이 아쉬울 거예요. 그 아쉬움이 책으로 달래지려나요. ^^
    좋은 모습으로 다시 만날 날 기대합니다.
  • 지구인 2011/11/09 [19:11]

    수정 삭제

    아이처럼 순수한 권모양.. 저도 같이 놀고 싶네요 ㅎㅎ
    가재라면.. 맛이 좋지요..
  • 황소양 2011/11/09 [19:11]

    수정 삭제

    연재를 마무리한다하여 깜짝 놀랬습니다
    재충전 후 다시 연재한다고 하니 안심이예요ㅎㅎ
    그 동안 잘 봤어요^^
  • 수고 2011/11/11 [17:11]

    수정 삭제

    그동안 수고 많으셨어요. 정말 즐거웠어요^^ 고맙습니다. 건강하세요.
  • 기대 2011/11/13 [15:11]

    수정 삭제

    다음편..
    꾸~~욱 참고 기다리겠습니다^^
  • 달빛아래 2011/11/14 [08:11]

    수정 삭제

    아이고오.. 지난주가 마지막 연재였군요.. ㅠㅠ 언능돌아오셔요~~ 두손꼽아 기다리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2011/11/14 [14:11]

    수정 삭제

    그간 잘 봤습니다. 충전 만땅하시고, 앞으로 좋은 작품으로 만나면 좋겠습니다.
    작가님들 항상 건강하시고 꿈을 이루는 행복한 삶이 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