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독자 2014/01/18 [14:01]

    수정 삭제

    그냥 위로를 받네요. 갱년기 담론에 대한 갈증에 대해...
  • 장옥환 2014/01/19 [14:01]

    수정 삭제

    또다시 열린 문 밖에서 자유로운 새 삶의 희망을 봐야 겠어요. 선생님 뵙게되서 반가웠습니다
  • 소란 2014/01/21 [17:01]

    수정 삭제

    재미있게 읽었어요. 폐경이후 더 자유로와진 것 느끼게 된 사람으로서.
  • 느린공 2014/01/23 [10:01]

    수정 삭제

    잘 읽었습니다. 너무 좋은 글이어서 일기장에 길게 옮겨 놓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