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노란리본 2015/01/15 [11:01]

    수정 삭제

    할매들 고맙습니다...
  • 꿈틀 2015/01/15 [13:01]

    수정 삭제

    12월 가운데서도 가장 추웠던 날들로 기억해요. 그 힘든 여정을 마무리하던 광화문에서 할매들이 나눠 주신 온기를 잊지 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