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원쑹 2017/03/28 [11:03]

    수정 삭제

    이 글을 읽고 있으니 궁둥이가 들썩들썩... 땅속만 소란스러운 게 아닙니다. 제 안에서도 가만 있지 못하고 기어코 터져나오는... 온 천지가 봄기운입니다. ^^
  • 다사 2017/03/28 [16:03]

    수정 삭제

    봄의 소리가 들려오는 글이네요! 봄나들이 다녀와야 겠어요 ㅎㅎ
  • 피피 2017/04/03 [23:04]

    수정 삭제

    기분이 우울했는데 봄이 완연할때 밖으로 나가니 자연과 나를 비교하게 되더라고요. 근데 꼭 인간과 자연을 일치시켜야 한다는 강박에 살 필요는 없는것 같아요.
아주의 지멋대로 나름 빅뉴스
불행의 재생산
반다의 질병 관통기
‘아픈 몸들의 경험’이 소통되는 사회로!
메인사진
. ... / 반다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그날 당신은 용감하게 자신을 지켰습니다
메인사진
. ... / 최하란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건축, 시작합니다!
메인사진
. ... / 이민영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예멘 난민 혐오…당신의 머릿속 ‘난민’ 이미지는 무엇인가요?
[뉴스레터] 당신은 혼자가 아니야…일본에선 ‘위투’(#WeToo) 운동
2018년 6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종전 선언의 시대, 북한여성과 어떻게 만날까
일다의 신간 <이미지 페미니즘> 출간 소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