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어휴 2017/04/21 [20:04]

    수정 삭제

    ㅠㅠ
    너는 너무 시인이다 ㅠㅠ 문단 내 성폭력이 최악인 거 같아요. 시인들이 싫어지려고 하더라고요
  • 하지마 2018/04/10 [10:04]

    수정 삭제

    ㅋㅋㅋㅋ아니 뻔히알면서 거기서 왜 오디션을 보고 공연을해??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나세요.. 아니면 댁이 연출작가하시던지 왜 남의 연출가지고 어쩌구야? 그렇게 성어쩌고가 싫으면 예술을 하지마 그게 답이야. 물론 고의적으로 나쁜짓하는놈은 사라져야지 근데 알면서도 하는 이들은 모지? 완전 대한민국 모순덩어리
나름 빅뉴스 아주의 지멋대로
함께 있다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드라이버밖에 쓸 줄 모르는데 햇빛식품건조기를?
메인사진
. ... / 이민영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당갈”을 보니 운동하고 싶어지죠?
메인사진
. ... / 최하란
반다의 질병 관통기
질병과 장애는 구분되어야 할까?
메인사진
. ... / 반다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성 긍정주의’ 페미니즘에 날개를 달다
[뉴스레터] 나는 여성성기훼손(FGM) 피해자다
[뉴스레터] 성접대와 ‘권력형 성폭력’은 별개가 아니다
[뉴스레터] 미투, 타임즈업 운동…‘여성노동’ 이슈로 이어져
<일다>에서 2018년 함께할 독자위원을 모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