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15년차 2017/05/14 [01:05]

    수정 삭제

    진짜 직장 오래 다니면 안 아픈곳이 없습니다. 아무리 건강 챙겨도 야근 많이 하면 안 아플 수가 없어요ㅜㅠ
  • 얀새 2017/05/16 [08:05]

    수정 삭제

    매 직장을 다닐때마다 이렇게 일하다 죽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에 이직을 여러번하고 직종도 비꿨지만 결국엔 다 거기서 거기더라구요 건강을 챙길수있는 직업이 있을까요 어쩌다 야근이 필수가 된 사회가 되었는지..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생활 속 중량들기, 건강하고 안전하게!
메인사진
. ... / 최하란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일은 삶을 굴리는 바퀴 중 하나
메인사진
. ... / 이민영
독자들의 화력 지원 영상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조종실 안에선 여자, 남자 없이 그냥 조종사다”
[뉴스레터] ‘낙태죄 폐지’를 넘어 ‘재생산권’을 요구한다
[뉴스레터] 캠퍼스 미투, 대학들은 어떻게 답했을까?
[뉴스레터] “여성들은 어디서든 존재감을 드러내야 합니다”
[뉴스레터] 한국은 ‘아동.청소년 성착취’에 왜 이리 무방비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