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푸른 2017/07/18 [20:07]

    수정 삭제

    엄마의 홀로서기를 응원할게요...
  • chilly 2017/07/19 [00:07]

    수정 삭제

    힘든 시간들 거치고 계시네요. 마음 가서 댓글 남겨요. 힘내세요 작가님도~
  • 빗방울 2017/07/21 [00:07]

    수정 삭제

    응원합니다.힘내세요!!!
  • 2017/08/07 [17:08]

    수정 삭제

    암편 냄져는 암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