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비둘기 2017/08/09 [16:08]

    수정 삭제

    좋은 시! 가을이 기다려지는 시와 그림이네요. 장마 잘 나셨나요, 작가님?
  • 방학 2017/08/10 [20:08]

    수정 삭제

    대서가 절기를 의미하는 거구나. 폭염에 힘들었는데 이번 주말이면 끝이라는 예보를 믿어보려구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