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지각 2017/08/14 [11:08]

    수정 삭제

    좋은 글 감사합니다. 신경성으로 화장실에 자주 가면서 일상생활에 자신감이 많이 떨어져 있었어요.... 가만히 몸의 반응을 수용하겠습니다.
  • janghyun94 2017/08/17 [20:08]

    수정 삭제

    정말 잘 읽었습니다.
  • 독자 2017/08/21 [12:08]

    수정 삭제

    건강한 몸에 압도되지 않기! 사실 몸은 언젠가는 노화가 일어나고 아프죠. 좋은 기사 보니까 마음이 안정됨을 느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