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진저 2018/02/23 [09:02]

    수정 삭제

    써먹을 곳도 없는, 순수한 자기 기쁨으로 하는 공부. 나도 그런 공부를 꿈꾸는데 자꾸 우선 순위에서 밀리네요 ㅠㅠ 공부모임 두꺼운 자료집을 보니까 공부를 시작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듭니다!!
  • 일혜 2018/02/23 [17:02]

    수정 삭제

    누구보다 열심히 교재를 읽고
    농사지은 것들로 밥상을 차려내고
    정갈한 공간을 내어 주신 선생님
    고귀한 존재의 길로 이끌어주신 M
    함께 했던 구성원들

    감사합니다.
  • 재미나 2018/02/24 [21:02]

    수정 삭제

    밥상과 책상에 함께하는 삶! 다시금 되새기게 됩니다
  • 나비 2018/03/01 [21:03]

    수정 삭제

    진정한 공부를 할 수 있었던 지난 5년..길잡이 역할을 충실히 하시며 모임을 위해 애써주신 과정이 너무나 아름답고 감사합니다. 함께 공부하는 귀한 사람들이 있었기에 더 많이 배울 수 있었습니다. 그 시간을 다시 꿈꾸며.. 나에게 공부란 무엇인가 오랜만에 되물어 봅니다.
  • 웃는혜란 2018/03/08 [15:03]

    수정 삭제

    따뜻하고 가슴벅찼던 순간들을 아름다운 글로 남겨주셔서 고마워요 선생님.부족한게 많았지만 우리 각자 참 많이 애썼고, 많이 즐겁기도 했지요 길잡이 선생님의 따끈한 밥, 일상에서 나태해지는 우리를 향한 애정 어린 채찍질, 늘 지켜보시고 도움주시는 눈길손길.. 잊지않고 있어요잠시 쉬고 있는 지금, 다시 시작될 공부모임을 간절히 기다립니다
  • 덕천댁 2018/03/08 [15:03]

    수정 삭제

    우와 ~ 긴 겨울을 지나 다시 매화가 피었습니다. 선생님 글을 읽으니 너무 행복해요. 보고 싶어요. 조금 더 지나면 노란 수선화가 재잘 재잘 하겠지요^^ 지금 저는 입가에 눈가에 미소가 가득합니다. 여기 경주는 눈이 펑펑 옵니다. 겨울 가뭄이 조금 해갈 되기를 바라며. . 우리집 식구들 (수협, 호길, 복길, 오중. 그리고 삐아기 5형제) 마음을 담아 선생님과 M선생님께 안부 전합니다.
나름 빅뉴스 아주의 지멋대로
고수와의 만남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퇴비 제조기를 손수 만들어야 하는 이유
메인사진
. ... / 이민영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도망은 ‘도망이나 치는 것’일까?
메인사진
. ... / 최하란
반다의 질병 관통기
질병과 장애는 구분되어야 할까?
메인사진
. ... / 반다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노메이크업, 찌찌해방…‘#탈코르셋’ 침묵을 깬 여성들
[뉴스레터] ‘페미니즘 교육’ 정말 준비됐나요?
2018년 5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한국정치는 ‘50대’ ‘남성’이 과다 대표된 게 문제죠
[뉴스레터] ‘성 긍정주의’ 페미니즘에 날개를 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