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earth 2019/05/10 [10:05]

    수정 삭제

    도움되는 기사 잘 봤습니다
  • . 2019/05/10 [16:05]

    수정 삭제

    단순한데 단순하지 않게된 시스템 때문에 어려운 문제가 돼버렸죠. 비건인구가 많아졌음 좋겠어요.
  • 독자 2019/05/12 [18:05]

    수정 삭제

    육식이 점점 찝찝해지던 차에 좋은 기사를 봤네요
  • 평화 2019/05/13 [15:05]

    수정 삭제

    공장식 축산을 반대하는 채식주의 19년차입니다. 어떤 생명도 부당한 고통을 받아서는 안됩니다. 성차별과 종차별은 정확히 동일한 기제로 움직입니다. 페미니즘이 비거니즘과 연계되는 것은 너무나 당연하고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기사내용에 전폭적으로 동의합니다.
  • 흑설공주 2019/05/15 [18:05]

    수정 삭제

    생각하게되는 글입니다. 몸매를 보게되네요 내 뱃살을 무어라불러야할지 ㅠㅠ
  • ghi01057 2019/05/17 [14:05]

    수정 삭제

    감사합니다 잘봤습니다.
  • 신선한고기 2019/06/09 [15:06]

    수정 삭제

    재밌게 잘 봤습니다.
  • ㅇㅇ 2019/07/01 [21:07]

    수정 삭제

    적극 지지합니다.
  • 열매 2019/10/17 [09:10]

    수정 삭제

    잘 읽었습니다. 페미니즘이 비거니즘과 연계되는 것, 비거니즘이 페미니즘으로 연계되는 것. 둘 다 너무 자연스럽습니다. 사회에서 인식이 많이 생기면 좋겠습니다. 뭐가 우선이고 이런게 중요한 게 아닌 거 같아요. 연결되어있으니까. 응원합니다.
  • ㄱㄹㅇ 2019/10/20 [01:10]

    수정 삭제

    식물도 고통을 느낀다는게 과학적으로 밝혀졌는데 생명이 아니라는 것인지?? 전제부터 모순이네요
  • 제대로공부하기 2019/12/23 [12:12]

    수정 삭제

    윗분처럼 "식물도 고통을 느낀다"가 과학적으로 밝혀졌다는 근거 없는 이야기로 물 흐리는 분들이 자주 보이더라구요.. 모든 생물이 그러하듯 식물도 외부 자극에 반응을 보인다는 것이지, 인간/비인간 동물이 느끼는 그 '고통'과는 다른 종류의 것입니다. 물론 식물도 막 대해서는 안 되겠지요. 식물을 생각하신다면 더욱이 육식을 하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소('고기') 1Kg을 만드는 데에 옥수수 20Kg이 들어가는데 인간이 그 20Kg을 나눠 먹는 게 식물도 덜 죽이고 동물도 죽이지 않는 방법 아니겠어요? 식물도 비명을 지른다 등등의 인스타그램 같은 곳에서 떠도는 이야기 말고, 진짜 과학에 대해 공부하며 성찰적인 태도를 가지는 게 중요한 것 같습니다.
  • 문과ㅋㅋ 2020/01/05 [11:01]

    수정 삭제

    그냥 불교 시즌2네ㅋㅋ
  • ㅇㅇ 2020/06/12 [20:06]

    수정 삭제

    동물들에게 마저 동정심을 느끼는 이상하신분들
  • ㅇㅇ 2020/06/12 [20:06]

    수정 삭제

    식물혐오를 멈춰주세요 식물도 고통을 느낍니다 그러니 우리모두 동물, 식물도 먹지말고 인간의 기본적인 권리를 빼앗으며 동반 아사합시다!
  • ㅇㅇ 2021/01/02 [22:01]

    수정 삭제

    비거니즘 궁금해서 찾아보고있는데 페미니즘하시는 분들이 비거니즘을 많이 지지하시나보네요. 진짜 비꼬는게 아니라 궁금한건데 페미니스트들은 낙태죄 폐지를 주장하는걸로 알고있습니다. 오히려 임신 사유와 상관없이 태아에게도 생명이 있다고 생각하면 낙태죄폐지를 오히려 반대해야하는거 아닌가요?? 동물은 보호해야된다고 하시면서 낙태는 허용해야한다는부분이 이해가 잘 안가네요.
  • 이과 2021/07/17 [14:07]

    수정 삭제

    식물이 고통을 느끼는게 밝혀진지가 언제인데;; 공격을 당할시 분비되는 화학물질을 통해 의사소통까지 하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그리고 식물을 넘어간다면 균은 어떨까요. 균들은 식물보다 이전에 고통을 느껴진다는게 밝혀졌음에도 항균 소독되며 발효균의 경우 먹기 위해 가열처리하여 죽이기도 하고 참 모순적이네요.
광고
녹색정치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