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사미 2020/04/21 [11:04]

    수정 삭제

    독일에서 성장의 기회를 크게 가질 수 있었던 것이 참 부럽습니다. 한국은 교육열도 높은데 교육의 수준은 왜 떨어지는 걸까 한숨이 나오네요. 권위주의 성차별 인맥 위주 못버려서겠죠. 한국에서 연주 계속 하신다는 얘기가 개인적으로는 반갑네요. 제가 접할 기회가 생긴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 rami 2020/04/29 [16:04]

    수정 삭제

    유영님 음악 들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타악기 소리가 여기까지 들려오는 것 같다. 직접 공연에서 본다면 특별한 경험일텐데.. 타악기에 대한 선입견을 깨주실 듯.
  • ㅁㅁ 2020/04/30 [19:04]

    수정 삭제

    팬입니다. rami님 yuyoungjin.com 유영님 홈페이지 가시면 공연영상 링크 있더라구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한국에서 유영님 공연 많이 볼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유영님도 하리타님도 화이팅입니다!
  • 니나노~ 2020/05/01 [12:05]

    수정 삭제

    우와... 감사합니다. 유영님 홈페이지 방문해서 이방인의 일기장 공연 영상 봤어요. 너무 멋있고 좋았습니다. 직접 본 사람들은 얼마나 황홀했을까! 저도 팬이 된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