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여울 2003/11/09 [23:11]

    수정 삭제

    너무 멋져요.

    정은님,
    기분이 좋아..
    업데이트하면서 감탄했어요.
    옆 사람도 함께.. ^^
  • 커피향 2003/11/10 [03:11]

    수정 삭제

    아름다운 얼굴 W

    다양성이 얼마나 아름다운 것인지 그림으로 보여주시는 군요.

    정은님 그림 볼 때마다 감탄하고 있어요.

    이번 그림은 더욱 감동적이네요.
  • Kate 2003/11/10 [14:11]

    수정 삭제

    와..와..

    멋진 표현.
    색감도 좋아요.
  • 쵸코바나나 2003/11/10 [15:11]

    수정 삭제

    나홀로 생각.
    밑에 어떤 님의 글을 보니 다양성을 표현한거라 하셨네요.
    호오..그렇게도 생각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제목을 클릭하는 순간부터 W를 보며 War를 생각한..-_-;;;
    그림을 보는 순간..헉..ㅡㅡ; 이기뭐꼬...놀라며..ㅋ
    리플들을 보고 끄덕입니다.
    그러면서 전쟁반대의 의미를 포착한 제 머리에게도 합리화를 시켜줍니다.
    "다양성이 좋다잖아..끼끼..."
  • apple 2003/11/12 [20:11]

    수정 삭제

    많은 face가 하나의 Face를 이루는 모습

    이렇게 예쁠 줄 몰랐어요. ^^
  • 보면볼수록 2003/11/14 [15:11]

    수정 삭제

    많은 걸 찾을 수 있군요.
    아, 전 처음에 보자마자, 아이 징그러,했습니다.
    단지 사람얼굴이 다닥다닥 붙어있어서가 아니라, 여자의 얼굴엔 저렇게 많은 사람들의 얼굴이 붙어있구나,싶어서죠.
    남편얼굴,엄마얼굴,친구얼굴,남자얼굴,아버지얼굴,딸얼굴,아들얼굴,시어머니얼굴,시누이얼굴,옆집사람얼굴,오늘신문에서본불행하게죽은사람들얼굴 등등등등
    그사람들을 버리지 못하고 한꺼번에 끌어안고 사는 여자는 그래서 자기 얼굴을 잃어버리고 저렇게 많은 사람들 얼굴을 한꺼번에 담고있구나...라고 전 보았답니다.

    그런데 아랫글들을 보니 또 그게 아니군요. 다양성으로도 읽힐 수 있고...
    그러고보니 또 그렇군요. 러브와 피쓰라고 적힌 것도 그렇고..

    보면볼수록 많은 게 느껴지네요.
    와.멋져요.
  • 바람 2003/12/05 [11:12]

    수정 삭제

    너무 아름다운 그림...
    다른 곳에서 이 그림을 보고, 참 아름다운 그림이라고 생각했는데,
    여기, 정은님의 그림이었군요. 그림 안에 스며있는 정은님을 다시
    만나게 되는 거 같아요. 아름다운 그림, 고마워요.^^
  • 뜬 구름 2008/02/23 [16:02]

    수정 삭제

    으악
    얼굴보다 가슴에 담았으면 .....
  • 경미 2008/07/08 [14:07]

    수정 삭제

    이주노동자 센터 한글교실 선생님 모집 웹자보에...
    이 그림을 쓸 수 있으면 좋겠네요 ^^;; 괜찮을까요? 예쁘게 만들어보고 싶어요
  • ilda 2008/07/08 [16:07]

    수정 삭제

    안녕하세요. 경미님,
    일다입니다. 이주노동자센터 웹자보에 정은님 그림이미지를 사용하고 싶으시다고요,
    이미지를 사용하셔도 괜찮고요, 다만 웹자보 한구석에 그림의 출처를 밝혀주세요~
비혼여성의 시골생활
너무 애쓰지도, 매이지도 않고 ‘한량’처럼…
메인사진
.... / 정상순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안전한 해외여행을 위한 가이드라인
메인사진
. ... / 최하란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콘크리트와의 전쟁, 카페 건축 기초공사
메인사진
. ... / 이민영

독자들의 화력 지원 영상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모델을 착취한 사진, 정말 예술 맞아요?
[뉴스레터] ‘인터섹스’로서 느끼는 내 존재의 무게
2018년 8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베를린에서 ‘트랜스 여성 난민’으로 산다는 것
[뉴스레터] ‘생각많은 둘째언니’ 장혜영을 만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