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다의 방 > 창작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해, 나랑]
<페미니스트 저널 일다> 천정연
광고
▲  [화해, 나랑]    찰흙으로 만들어 사진, 포토샵 처리 (2008)  © 천정연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08/09/09 [19:44]  최종편집: ⓒ 일다
 
커피 08/09/08 [21:34] 수정 삭제  
  찰흙손과 맞잡는 기분이란, 묘한 기분이겠는데요..
다양한 작품들 보는 맘이 즐겁습니다...

무지개 08/09/16 [01:12] 수정 삭제  
  퍼가도 될까요? ^^ 정말 따뜻한 사진 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임소희의 요가툰
나의 아사나
썸네일 이미지
. ... / 임소희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비전화냉장고, 차갑지는 않지만 시원해요!
썸네일 이미지
. ... / 이민영
일다 후원 캠페인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썸네일 이미지
. ... / 일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유럽의 ‘수동적인 아시아 여성’ 편견 딛고 높이 날다 / 채혜원
일본남성과 결혼한 식민지 조선여성, 나의 외할머니 / 쓰즈끼 스미에
차별의 편에 서지 않기 위하여 / 서영
오늘도 환우회 카페에서 ‘불안’과 ‘정보’를 나눈다 / 박현진
나의 아사나 / 임소희
해방 후 일본으로…조선인 차별과 싸우며 살아내다 / 쓰즈끼 스미에
비전화냉장고, 차갑지는 않지만 시원해요! / 이민영
영주권 취득 후, 동성 파트너와 결혼을 앞두고 있죠 / 하리타
한국에선 이룰 수 없었던 ‘의사’의 꿈을 현실로 / 하리타
‘방 한 칸의 존재’에서 벗어나고 싶었다 / 은주
일다소식
[뉴스레터] 일본남성과 결혼한 식민지 조선여성, 나의 외할머니
[뉴스레터] 독일에서 동성 파트너와 결혼을 앞두고 있어요
[뉴스레터] 건강을 잃어도 모든 것을 잃지는 않는 사회로!
2019년의 마지막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헤어 디자이너, 독일사람들은 ‘장인’으로 존중해요